상단여백
HOME 월드이슈 해외포토 포토뉴스
우크라이나의 새로운 현실 인형이 나타나다알리 Kovaleskaya - 우크라이나의 새로운 현실 인형

   
▲ Alina Kovalevskaya

 우크라이나 오데사에 살고 있는 20세 알라니 코발레스카야 '살아있는바비'로 불리고 있다.

   
▲ Alina Kovalevskaya
   
▲ Alina Kovalevskaya
엉덩이까지 내려오는 금발, 사람으로는 보기 힘든 신체 비율에 흡사 바비인형 같아 최근 해외 인터넷에서 소개되면서 이슈가 되고 있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월드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