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예고없이 남한타격'협박···정부 "단호히 응징"
상태바
북한 '예고없이 남한타격'협박···정부 "단호히 응징"
  • 정원수 기자
  • 승인 2013.12.20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도발시 단호히 응징" 北에 경고 답신

[월드투데이 정원수 기자]
북한이 '예고없이 남한을 타격하겠다'는 협박성 통지문을 청와대에 발송된 사실이 밝혀졌다.

북한의 국방위원회 명의로 발송된 전화통지문을 보면 '예고 없이 남한을 타격하겠다'는 내용이다.

정부의 한 관계자는 20일 "북한이 어제 국방위원회 명의로 예고 없이 남측을 타격하겠다는 내용이 담긴 전화통지문을 보내왔다"면서 "이 전통문의 수신처는 우리 청와대 국가안보실"이라고 말했다.

북한은 지난 17일 김정일 국방위원장 사망 2주기를 맞아 서울시내에서 보수단체들의 시위가 자신들의 '최고존엄'을 건드렸다면서 전통문을 보내온 것으로 보고있다.

이에 대해 우리 정부는 서해 군 통신선을 이용해 "만약 북한이 도발한다면 단호히 응징하겠다"는 내용으로 답신을 보냈다고 정부 관계자가 전했다.

 

정원수 기자    jws@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1947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