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임여성 감소, ‘출산율 감소 악순환’..해결책은?
상태바
가임여성 감소, ‘출산율 감소 악순환’..해결책은?
  • 정다미 기자
  • 승인 2016.07.29 11:48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임여성 감소, ‘출산율 감소 악순환’..해결책은?

[월드투데이 정다미기자]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임신을 할 수 있는 가임기 여성의 수가 크게 감소하고 있다.

통계청이 발표한 ‘2016년 5월 인구동향’에 따르면 출생아 수, 가임여성 수, 혼인 수 모두 감소했다.

올해 5월 출생아 수는 3만 4400명으로 하루 1146명이 태어난 수준이다. 이는 통계를 시작한 이후 5월 기준 최저 기록이다.

출생아 수는 2013년 43만6500명에서 2014년 43만5400명으로 감소했고 2015년 43만8700명으로 소폭 증가했다. 출산율은 2013년 1.19명, 2014년 1.21명, 2015년 1.24명으로 해마다 증가 추세이다.

출산율은 여성 1명당 출산 통계이기 때문에 가임여성 수 자체가 줄어들어 출산율은 증가해도 출생아 수는 감소하는 것이다.

가임기 여성의 수는 지난 10년간 매년 평균 9만4000명씩 줄고 있다. 특히 25~34세 여성의 감소세가 두드러진다. 연평균 7만 명 씩 줄던 25~34세 여성의 수가 지난해와 올해 각각 10만 명가량 씩 줄어들었다.

1970년대 생 여성의 숫자는 100만 명대인데 반해 현재 20~30대 여성인 1980~1990년대 생 여성의 숫자는 70~80만 명 수준에 불과하다.

가임기 여성의 수의 감소와 함께 결혼 자체가 감소하며 육아 부담이 증가한 것도 출산율 감소의 원인으로 꼽힌다.

올해 5월 혼인 건수는 2만 5500건으로 전년 동월대비 2400건 감소했다. 이는 최근 3년 중 가장 낮은 수준이다.

취업난으로 결혼을 하는 평균 연령 자체가 높아지고 여성의 사회 진출이 증가하면서 최초 출산 연령이 높아지는 것도 출산율에 큰 영향을 미친다.

또 최근 육아 부담으로 인해 결혼을 하더라도 아이를 낳지 않는 부부가 늘고 있어 출생아 수는 지속적으로 감소할 전망이다.

그런 가운데 아이를 낳고 싶어도 낳지 못하는 난임 부부가 21만 명이 넘어섰다.

이들은 아이를 갖기 위해 검사, 시술, 약제비 등에 수천만 원을 써야 한다. 정부 지원이 있긴 하지만 신청자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예산으로 해를 넘기며 기다리는 부부가 태반이다.

지난해 태어난 신생아의 4.4%가 난임 시술을 통해 태어난 만큼 난임 부부를 지원하는 정부의 대책 마련이 시급해 보인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19845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ㅋㅋ 2016-07-29 14:26:18
1. 나 하나 먹고 살기도 바빠서 (결혼을 했다면 둘이 살기에도 바빠서)
2. 결혼을 안 했다면 지금도 충분히 잘 사는데 굳이 가정을 꾸릴 이유가 없으니까
이거구만 존나 복지를 잘 해주나 뭘 해주나 아이를 낳고도 행복할 수 있는 나라도 아니고 조또 이상한 논리 시전하네? 밑에 여아낙태심한 세대인것도 아주매우 맞는말임ㅋ

ㅉㅉ 2016-07-29 12:45:49
지금 2030대는 여아낙태 심한 세대임 2009년도 자료 기준으로 10대 중후반 남녀 인구차이가 19만명정도인데 원래 항상 3만명정도 남자가 항상 많았다가 급격히 차이가 많이 났었음 원래도 여아선택낙태 많이 하다가 그게 십만이 차가 나버린거임
결론은 한국의 남아선호사상으로 인해 기성 세대들은 태아를 감별한 뒤 여아만 낙태하고 남아만 출산하여 80-90년생의 성비 불균형을 초래한거다 이게 팩트임

정답 2016-07-29 12:40:49
노동법 개솔 말고 임금이나 ㅊ ㅕ 올리샘 고용 불안 부축이지 말고 고용안전 바래보네 국민개혁 개솔말고 국회개혁 힘쓴다면 부양정책 개솔 필요없이 알아서 잘되리니.

그걸모른단말이요 2016-07-29 12:29:02
요즘 여성이 남성 못지 않게 사회생활을 하는데 머가 아쉬어서 결혼을 하겠나. 옛날이야 여성이 천지 할께 없으니 좀 버는넘 만나서 결혼이나 해야지 라는 인식이 좀 있었지만 지금은 그럴 이유없다. 그리고 이노무 나라에서 애 놓으면 개고생인데 누가 낳겠나. 그밑에 들어 가는 돈이 얼마인데 지뿔도 해주는것도 없으면서 세금만 왕창 뜯어가는 주제에 부양정책 좋아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