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LTE 속도 117.51Mbps ‘뉴욕·런던·파리·도쿄·홍콩은?’
상태바
한국 LTE 속도 117.51Mbps ‘뉴욕·런던·파리·도쿄·홍콩은?’
  • 정다미 기자
  • 승인 2016.12.07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LTE 속도 117.51Mbps ‘뉴욕·런던·파리·도쿄·홍콩은?’

토론토가 가장 LTE가 빠르고 뉴욕이 가작 LTE가 느린 나라로 조사됐다.

7일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KTOA)가 뉴욕·토론토(캐나다)·런던(영국)·파리(프랑스)·프랑크푸르트(독일)·도쿄(일본)·홍콩 등 7개 주요 도시에서 광대역 LTE(150Mbps급 이상) 및 음성통화(3G) 품질을 조사해 결과를 발표했다.

다운로드 속도를 기준으로 가장 빠른 도시는 55.47Mbps를 기록한 토론토로 선정됐다.

이어 프랑크푸르트 42.95Mbps, 도쿄 37.18Mbps, 홍콩 35.78Mbps, 런던 33.50Mbps, 파리 27.58Mbps로 조사됐다.

가장 느린 도시는 미국 뉴욕으로 23.59Mbps로 조사됐다. 이는 한국보다 5배 느린 것이다.

지난해 일반 도로와 인도에서 측정을 한 것과 달리 올해는 한국과 같은 지하철, 기차, 고속도로 등에서 실시됐다.

뉴욕이 지난해 38.48Mbps에서 올해 크게 떨어진 것이 지하철이 많아서 그런 것으로 보인다.

업로드 속도는 홍콩>캐나다>런던>도쿄>프랑크푸르트>뉴욕>파리 순으로 조사됐다.

음성통화(3G) 성공률은 99.23%로 토론토가 가장 높았으며 도쿄가 89.43%가 가장 낮게 나타났다.

한편, 지난해 미래창조과학부에서 한국의 평균 다운로드 속도를 조사한 결과 117.51Mbps로 나타났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1169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