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Happy월드 월드핫뉴스
홍콩 AI, 감염자 중태 ‘사망자 늘어날 것’

홍콩 AI, 감염자 중태 ‘사망자 늘어날 것’

사진=KTV 방송 캡처

홍콩에서 AI 감염 환자 3명 중 2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6일 홍콩현지 언론은 취안완구 병원에서 H7N9형 조류인플루엔자(AI) 감염 확정 판정을 받은 62세 남성이 숨졌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지난 15일 중국 광저우 정청에 방문한 뒤 바로 발열, 기침, 호흡 곤란 증상을 보여 둥관 병원에 입원했다.

이후 3일 홍콩으로 귀국해 취안완구 병원 중환자실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상태였다.

이 남성은 닭, 오리 등 가금류와 접촉하지 않았다고 밝혔던 것으로 전해졌다.

사망한 남성과 접촉한 사람들은 보건 당국의 집중 모니터링을 받고 있으나 아직 감염증상을 보이는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홍콩에서는 지난달 19일 첫 AI 환자가 발견된 후 총 3명이 AI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날 60대 남성이 사망하며 확진자 3명 중 2명이 사망했다.

두 번째로 AI에 감염된 70세 남성 환자도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져 사망자가 늘어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스타 화보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