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빅맥지수 두 단계↓ ‘일본·중국 순위는?’
상태바
한국, 빅맥지수 두 단계↓ ‘일본·중국 순위는?’
  • 정다미 기자
  • 승인 2017.01.23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빅맥지수 두 단계↓ ‘일본·중국 순위는?’

사진=맥도날드

맥도날드 햄버거인 빅맥으로 물가 수준을 예측하는 빅맥 지수가 발표됐다.

영국 경제지 이코노미스트지가 2017년 1월 빅맥 지수를 공개했다.

한국의 빅맥 지수는 3.68로 전 세계 56개국 중 25위를 기록하며 지난해 7월 23위(3.86)에서 두 단계 내려갔다.

빅맥 지수가 3.68이라는 것은 한국의 빅맥 한 개 가격이 미 달러로 3.68달러라는 것이다.

올해 1월 빅맥 지수가 가장 높은 곳은 ‘스위스’로 6.35달러를 기록했다.

이어 ‘노르웨이’(5.67달러), ‘스웨덴’(5.26달러), ‘베네수엘라’(5.25달러), ‘브라질’(5.12달러) 등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미국은 5.06달러로 6위에 이름을 올렸다.

그 뒤를 이어 ‘핀란드’(4.76달러), ‘캐나다’(4.51달러), ‘이탈리아’(4.4달러), ‘이스라엘’(4.38달러) 등이 10위권에 안착했다.

일본은 3.26달러로 34위, 중국은 2.83달러로 41위를 기록했다. 아시아에서는 싱가포르가 3.89로 가장 높았다.

한편, 빅맥 지수는 지난 1986년 영국 이코노미스트지에서 처음 도입돼 분기마다 발표된다.

빅맥 지수는 맥도날드 대표 메뉴 빅맥의 가격을 달러로 환산해 물가 수준과 통화가치를 평가하는 지수이다.

일반적으로 빅맥 지수가 낮을수록 달러화에 대한 해당 통화가 저평가 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1500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