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인천 유정복 시장, 4월 21일 관광 활성화를 위한 팔미도 현장 방문

다양한 관광상품과 인천의 주요 관광지와 연계한 중화권 및 동남아시아 관광상품 적극 개발 당부.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은 인천의 관광 활성화를 위해 2017년 4월 21일 우리나라 최초 등대가 있는 팔미도를 현장방문 해 인천지방해양수산청, 중구청, 인천관광공사 등 유관기관 관계자와 팔미도 관광상품 개발방안을 모색하고 등대지기 및 군부대 장병 등을 격려했다. 인천시는 팔미도 관광활성화를 위해 해외 관광객 유치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태국 현지여행사 론칭 및 판매활동을 전개하여 2017년 4월 한달 간 약 3,000명의 태국 관광객이 인천방문 패키지 상품을 구매했으며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국가로 확대해 가고 있다. 또한, 문화체육관광부 대표 프로그램인 여행주간을 활용하여 가을 여행주간에 팔미도 이벤트를 계획 중에 있으며 지난해에는 봄 여행주간 '팔미도에 불을 밝혀라'프로그램 일환으로 오월의 작은 음악회, 팔미도 여행 인증샷 이벤트를 운영했으며 팔미도 등 인천상륙작전 여행 상품 코스 개발과 중화권 대상 여행사 관계자를 대상으로 팸투어를 진행한 바 있다.

유정복 시장은 이번 팔미도 현장방문을 통해 관계기관과 협업을 통해 많은 국내 관람객이 팔미도를 방문할 수 있도록 다양한 관광상품과 인천의 주요 관광지와 연계한 중화권 및 동남아시아 관광상품을 적극적으로 개발해 줄 것을 당부했다. 현답 시장실은 현장에서 애로사항과 문제점 등 문제의 본질을 이해하고 해결의 실마리를 찾기 위한 현장 소통 채널이며, 군․구 연두방문이 마무리됨에 따라 4월부터 주요현장 중심으로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인천취재본부 김효진기자.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효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스타 화보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