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복지
26일~29일 대조기 해수면 상승, 국민안전처 철저한 안전관리 당부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25일 국민안전처는 26∼29일 *천문조에 의해 해수면이 상승할 것으로 예측된다며 해안 저지대에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하라고 당부했다.

(*천문조: 달이나 태양과 같은 천체의 인력에 의해 해수면이 주기적으로 오르내리는 현상)

대조기에는 조차가 크고 조류 흐름도 강하므로 침수 우려 지역은 배수펌프를 즉시 가동하도록 준비하고, 수산 시설물이나 선박은 결박·고정해야 한다.

안전처는 침수가 우려되는 서해안과 남해안 7개 시도의 해안 저지대 지역을 집중적으로 예찰하고 해당 지역 주민이 피해에 대비할 수 있도록 재난문자나 방송 등으로 상황을 전파할 방침이다.

국민안전처 이한경 재난대응 정책관은 "대조기에는 갯바위 낚시나 해안도로 운전, 산책 등을 자제하고 차량은 미리 안전한 곳으로 이동시켜 달라"고 밝혔다.

또 해양수산부와 해당 시도에는 미리 저지대 주민과 차량 등을 대피시키고 낚시객이나 관광객의 해안가 출입을 통제해 달라고 요청했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소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