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주식/부동산
반포주공 1단지, 재건축 ‘단계별 스카이라인, 공공개방커뮤니티시설’

반포주공 1단지, 공공주택 55개동 5천388세대로 재건축

부지 일부 공원, 지하차도, 공공청사, 학교로 제공

 

사진=서울시

반포주공 1단지가 5천388세대와 공공개방커뮤니티시설, 공원 등으로 탈바꿈한다.

12일 서울시는 지난 9일 제16차 건축위원회를 열어 반포주공1단지(1·2·4주구)의 주택재건축정비사업 계획안 심의를 조건부 의결했다고 밝혔다.

서울 서초구 반포동 810번지의 면적 25만3350㎡에 달하는 반포주공1단지가 공공주택 55개동 5천388세대와 공공개방커뮤니티시설 등으로 새롭게 선보여진다.

반포주공1단지는 부지 일부를 문화공원(덮개공원)과 소공원, 지하차도, 공공청사, 초등학교·중학교로 제공해 일대 교육환경을 개선하고 한강 접근성을 높일 계획이다.

사진=서울시

또한 단계별 스카이라인으로 한강 쪽은 12~15층, 단지 내부는 최고 35층으로 배치해 한강 조망권을 확보할 계획이다.

공공에 개방하는 커뮤니티시설은 한강변 공공보행통로와 신반포로3길에 인접한 곳에 설치해 지역주민과 한강 이용자의 이용률을 높이고 한강활성화에 기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도정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