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며느리’ 함은정, 헤어진 남자친구 집에 무슨일로?
상태바
‘별별며느리’ 함은정, 헤어진 남자친구 집에 무슨일로?
  • 안현아 기자
  • 승인 2017.07.06 2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투데이=안현아기자] 6일 방송된 MBC 저녁 일일드라마 ‘별별 며느리’에서는 황은별(함은정)이 최한주(강경준 분)의 집에서 저녁을 먹는 모습이 그려졌다.

황은별은 길에서 치매노인 강해순(김영옥 분)을 도운 일을 계기로 강해순의 집까지 가게 됐고, 뒤늦게 강해순이 최한주 조모라는 사실을 알았다. 최한주와 황은별이 뜻밖 인연에 경악하는 사이 제 정신이 돌아온 강해순이 “내가 말했던 계란 한 판, 참외 아가씨다”고 말했다. 이에 가족들은 강해순이 계속해서 말해온 최한주 짝으로 딱이라던 참외 아가씨가 황은별이라는 사실을 알고 놀랐고, 최한주가 앞서 여자친구와 헤어졌다고 말했음에도 불구하고 황은별을 마음에 들어 했다.

황은별이 “아버지는 중학교 교사 정년퇴직하셨고, 어머니는 주부시다”며 싹싹한 태도로 묻는 말에 다 대답하자 보다 못한 최한주가 “은별씨 다 먹었으면 가요”라며 황은별을 데리고 일어섰다.

이에 가족들이 앞장서서 “다음에 또 놀러 와라”며 황은별을 붙잡았고, 최한주 모친 신영애(조경숙 분)와 고모 최순영(박희진 분)도 “한주와 잘 어울린다. 둘이 아직 좋아하는 눈치인데 왜 헤어졌대?”라며 황은별을 크게 마음에 들어 했다. 강해순은 “내가 진작 점찍었다. 도로 붙여놔야지”라고 말했다.

안현아 기자    kenny0326@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2487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