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사상최초 2조6천억 천문학적 금액 반포주공1단지 재건축
상태바
현대건설, 사상최초 2조6천억 천문학적 금액 반포주공1단지 재건축
  • 오준석 기자
  • 승인 2017.09.28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포 주공1단지 공동사업자 선정 조합원투표에서 1295표를 몰아주며 현대건설의 손을 들어줬다. /사진=현대건설 제공

반포 주공1단지 재건축 시공권을 현대건설이 수주했다. 27일 총 공사비 2조6000억원에 이르는 서울 서초구 반포 주공1단지 사업 시공사로 현대건설을 선정했다.  

반포 주공1단지 조합은 27일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공동사업자 선정 총회를 열고 조합원 2294명 중 2193명(95.6%)이 참여(부재자 투표 1893명 포함)한 투표에서 1295표를 몰아주며 현대건설의 손을 들어줬다.  

GS건설은 886표를 받아 현대건설이 압도적인 우위를 점했다. 당초 반포 주공1단지는 반포 일대에서 높은 인지도를 형성해온 GS건설이 유력한 후보로 거론되어왔지만, ‘이사비 7000만원 무상제공’ , ‘호텔급 초호화시설’ 등 자금력으로 총공격한 현대건설이 이기게 됐다.  

최종 승자가 된 현대건설은 총 5300가구에 이르는 반포 최대 단지에 초호화 아파트를 시공하게 됨으로써 단숨에 강남의 맹주로 떠올랐다.

앞서 반포 주공1단지는 지난 6월 서울시 건축심의를 조건부로 통과한 뒤 지난달 서초구청에 사업시행인가를 신청했다.  

한편, 현대건설의 역대 프리미엄 아파트 중에서도 최고급으로 지어지는 ‘반포 디에이치 클래스트’는 호텔, 워터파크, 아이스링크, 복합쇼핑몰, 영화관, 오페라하우스 등 초호화 시설이 압축된 설계도로 관심받고 있다.  

오준석 기자    mail.mediaworks@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278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