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평창 롱패딩, 마지막 구매 ‘찬스’…날짜별 롯데백화점 판매점은?

‘평창 롱패딩’을 마지막으로 구매할수 있는 기회가 22일부터 이달말까지 순차적으로 열린다. 롯데백화점은 평창 롱패딩을 22일부터 판매 재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판매하는 물량은 최초 기획한 3만장 중 지금까지 소진된 부분을 제외한 7000장이다. 관련 내용은 이날부터 롯데백화점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우선 22일에는 롯데백화점 잠실점 에비뉴엘, 영등포점, 평촌점, 김포공항점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24일에는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광복점, 대구점, 대전점, 창원점, 울산점, 광주점 등 백화점 7개 점포와 롯데프리미엄아울렛 파주점, 동부산점, 롯데아울렛 수완점 등 아울렛 3개 점포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30일에는 잠실점 에비뉴엘에서 한번 더 판매한다.

예상보다 많은 고객이 평창 롱패딩을 구매하기 위해 몰리면서 롯데백화점은 구매 과정의 불편을 덜기 위해 매장 및 판매 일정을 조정했다.

한편, 현재 평창 롱패딩은 일부 사이즈와 컬러가 품절된 상태로 남은 수량이 많지 않은 만큼 22일부터는 1인당 1개씩 구매가 가능하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