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공의 16시간이상 연속근무 금지…최소 10시간 휴식시간 보장
상태바
전공의 16시간이상 연속근무 금지…최소 10시간 휴식시간 보장
  • 정승민 기자
  • 승인 2017.12.12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포항성모병원은 10일 오후 컨퍼런스홀에서 국내 전문의와 개원의를 대상으로 제3회 산부인과 미세침습수술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사진제공=포항성모병원

앞으로 전공의는 '휴게시간 포함 16시간 이상' 연속근무를 할 수 없고 연속수련후 최소 10시간의 휴식시간이 보장된다.

12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정부는 이날 국무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전공의의 수련환경 개선 및 지위 향상을 위한 법률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을 의결했다.

오는 23일 시행되는 '전공의의 수련환경 개선 및 지위 향상을 위한 법률'에 따라 '연속수련'의 기준을 이 같이 명문화하는 취지의 하위법령 개정이다. 이에따라 전공의는 앞으로 연속수련후 최소 10시간의 휴식시간이 보장된다.

정부는 또 이날 '국민연금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과 '아동복지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을 함께 의결했다.

10인 미만 소규모 사업장 저소득 근로자에게 국민연금 보험료를 지원하는 '두루누리 사업'의 지원수준 상한(60%) 기준이 없어진다.
 
대신 정부가 내년 최저임금 인상에 대한 소상공인들의 부담을 낮추기 위해 내놓은 '보험료 부담 경감 지원책'에 따라, 5인 미만 사업체·노동자는 연금보험료의 90%, 5~10인 미만 사업체·노동자는 80%를 각각 지원한다.

또 지원사업장 기준인 '10인 미만'을 산정할때 출산전후휴가자는 인원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내년부터 두루누리 연금보험료 지원 대상을 월 140만원 미만 근로자에서 190만원 미만 근로자로 확대하는 것과 맞물려 저소득층 근로자의 혜택이 확대될 전망이다.

이와함께 지방자치단체의 장은 아동에 대한 체계적이고 적절한 보호를 하기 위한 아동복지심의위원회의 구성 및 운영 현황에 관한 사항을 연 1회 보건복지부장관에게 보고해야 한다. 해당 보고에는 아동복지심의위원회 위원의 소속, 직책, 성별, 임기에 관한 사항 등이 포함된다.

정승민 기자    mail.mediaworks@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2876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