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부산 일광신도시 단독주택용지, 이유있는 온비드 ‘청약광풍’
▲ 사진=온비드, 기장군 일광신도시 내 단독주택용지의 청약접수

부산지역의 마지막 ‘로또’라고 일컬어지는 기장군 일광신도시 내 단독주택용지의 청약접수가 온비드(www.onbid.co.kr)에서 시작됐다.

공매포털시스템 ‘온비드’를 통해 부산 기장군 일광신도시 내 단독주택용지의 청약접수를 시작하면서 많은 누리꾼들이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일광신도시 단독주택용지는 공공택지 위에 상가·주택을 지을 수 있는 부산지역에 마지막 남은 노른자위로 평가받고 있는 데다 전매 제한이 없어 많은 청약 신청자가 몰리고 있다.

이번에 공급되는 일광신도시 단독주택용지는 A2~A5블록 내 36개 필지로 필지당 면적은 273~330㎡(83~100평)이며 분양가는 3억 8340만원~4억 9704만원이다.

온비드란 국가, 지방자치단체, 공기업 등 공공기관 및 금융기관 등의 공매 정보를 통합, 인터넷을 통하여 공매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공매포털시스템이다.

온비드에 대한 높은 관심은 스마트폰용 앱 스마트 온비드로 관련 정보와 대상 물건 동향을 실시간으로 제공, 공유할 수 있게 돼 이용층이 대폭 늘었기 때문이다.

온비드는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가 운영하며, 토지, 주거용 건물, 상가 운영권, 중고 자동차 등 국가나 지방자치단체, 공기업 등 공공기관 및 금융기관 등이 매각, 임대하는 자산에 대하여 입찰자가 인터넷으로 입찰서를 제출하면 입찰 집행자가 인터넷상으로 낙찰자를 선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온비드는 2002년 10월 서비스를 시작하여 매년 거래 규모 및 금액, 입찰 참가자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또한, 스마트폰용 앱(스마트온비드)을 통해 물건 정보와 물건의 동향 등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