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생활 공연/전시
'코코' 개봉 25일만에 300만 돌파, 역대 디즈니 흥행 4위 기록!

픽사 애니메이션 영화 '코코'가 개봉 25일째인 4일 누적 관객수 300만 명을 돌파했다.

역대 디즈니 픽사 애니메이션을 통틀어 네번째로 높은 흥행 기록으로 등극했다. 2016년 최고 애니메이션 흥행작 '주토피아'(개봉 39일째)보다 14일 더 빠른 흥행 속도다. '슈퍼배드3'도 조만간 뛰어넘을 것으로 보인다.

'코코'는 '겨울왕국', '인사이드 아웃', '주토피아'에 이어 역대 디즈니,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을 통틀어 네 번째 높은 흥행을 기록한 작품에 등극했다.

"어른들이 더 감동한다"는 입소문을 바탕으로 주말마다 예매율 및 좌석 점유율이 급상승하고 있다. '신과 함께'와 같은 만화 저승 판타지로 ‘죽은 자들의 세상’을 놀라운 상상력으로 아름답고 황홀하게 그려냈다.

뮤지션을 꿈꾸는 소년 신발가게 손자 미구엘이 우연히 죽은 자들의 세상으로 들어가면서 벌어지는 내용으로 가족의 영원한 사랑과 기억에 대한 의미를 되새기게 해준다는 평을 받고있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