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황열병, 피해 속도↑...전 국민 예방백신 의무화
상태바
브라질 황열병, 피해 속도↑...전 국민 예방백신 의무화
  • 송은수 기자
  • 승인 2018.03.21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라질이 20일(현지시간) 황열병 예방백신 접종을 전국으로 확대했다.

지난 15일(현지시간)까지 브라질 보건부에 따르면 올해 들어 보고된 황열병 감염환자는 916명, 사망자는 299명에 달한다.

지난해 연간 피해 규모(감염환자 777명, 사망자 261명)를 이미 넘어선 것으로, 피해가 언제까지 계속될지 알 수 없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생각이다.

때문에 히카르도 바호스 브라질 보건장관은 20일 "황열병 예방백신 접종이 의무화되지 않았던 4개주에 대해서도 백신 접종을 의무화해 전국민이 예방백신을 맞도록 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2019년까지 7800만명 가까운 국민들이 추가로 황열병 예방백신을 맞게 된다.

미 보건 당국은 지난 주 황열병 예방백신을 접종받지 않은 사람들은 브라질 일부 지역을 여행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황열병은 지카 바이러스나 뎅기열처럼 모기에 의해 확산된다.

송은수 기자    mail.mediaworks@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2929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