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트 미들턴 영국 왕세손빈, 3.8kg 건강한 셋째 득남
상태바
케이트 미들턴 영국 왕세손빈, 3.8kg 건강한 셋째 득남
  • 송은수 기자
  • 승인 2018.04.24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YTN 캡처>

영국 윌리엄 왕세손의 아내인 케이트 미들턴 영국 왕세손빈이 셋째 아이를 출산했다.

켄싱턴 궁은 성명을 통해 “미들턴 왕세손빈이 현지 시간 23 오전 11시쯤 남자아이를 순산했다”며 "아기는 몸무게 3.8㎏으로 윌리엄 왕세손이 곁에 있었으며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고 밝혔다. 

태어난 셋째는 찰스 왕세자, 윌리엄 왕세손, 왕증세손 조지 왕자(4), 샬럿 공주(2)에 이어 영국 왕위계승 서열 5위가 된다.

윌리엄 영국 왕세손과 케이트 미들턴 케임브리지 공작부인은 이날 런던의 세인트 메리 병원 앞에서 이날 자신들이 낳은 3째 아이를 안고 사진기자들앞에서 인사했다. 왕세손 부부의 첫째 조지 왕자와 둘째샬롯 공주 모두 이 병원에서 태어났다.

이번에 셋째 아이가 태어남으로써 윌리엄 왕세손의 동생으로 다음 달 결혼 예정인 해리 왕자는 서열 5위에서 6위로 밀려나게 됐다. 

송은수 기자    mail.mediaworks@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3050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