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세계 2위 음반사 EMI 뮤직 퍼블리싱 2조원에 인수
상태바
소니, 세계 2위 음반사 EMI 뮤직 퍼블리싱 2조원에 인수
  • 이준형 기자
  • 승인 2018.05.23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소니(Sony)가 음반업체 EMI 뮤직 퍼블리싱을 약 23억 달러(약 2조4964억원)에 인수하기로 합의했다. 

22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소니는 성명을 통해 아부다비 소재 투자회사인 무바달라(Mubadala)가 소유하고 있는 EMI 뮤직의 지분 60%를 인수하기로 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로써 소니는 EMI 지분의 약 90%를 소유하게 됐다.

EMI는 프랭크 시나트라부터 데이비드 보위, 알리샤 키스, 카니예 웨스트 등에 이르기까지 쟁쟁한 아티스트들의 노래 200만곡 이상의 판권을 소유하고 있다.

요시다 겐이치로 소니 최고경영자(CEO)는 "음악 비즈니스는 최근 수년간 유료 스트리밍서비스의 성장 덕분에 재기하고 있다"며 EMI 뮤직 퍼블리싱을 인수하게 돼 기쁘다"면서 이로써 “음반 발매 산업에서 1위인 우리의 입지를 유지할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다.

CNN은 세계 최대 음반사로의 지위를 굳히게 됐다고 전했다. 소니가 판권을 소유한 노래 수도기존 230만곡에서 약 450만곡으로 늘어나게 됐다.

이준형 기자    mail.mediaworks@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3086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