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하메네이, EU에 핵 협정 유지 조건 7개 제시
상태바
이란 하메네이, EU에 핵 협정 유지 조건 7개 제시
  • 송은수 기자
  • 승인 2018.05.24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he Iran Project 홈페이지 캡처.

이란 최고지도자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가 이란이 핵합의를 유지하는 조건으로 유럽연합(EU)에 7가지 요구사항을 전달했다.

23일(현지시간) 영국BBC 방송에 따르면 하메네이는 이날 오후 한 회의에서 이란 핵협정(JCPOA·포괄적공동행동계획) 유지를 위한 7개 조건을 EU에 제시했다.

프랑스, 영국, 독일 3개 당사국에 자국 원유의 지속적인 수입, 탄도 미사일 프로그램 및 역내 활동 간섭 중단, 유럽 은행들과의 거래 보장 등이 이에 포함된다. 하메네이는 "세 나라가 이 조건들을 충족시켜 주지 않으면 협상에서 철수하고, 핵 활동을 재개하겠다"고 경고했다.

현재 이란과 영국, 프랑스, 독일, 중국, 러시아 등 핵협정 체결국들은 미국의 탈퇴 이후 협정을 유지하는 문제를 두고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

앞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지난 21일 이란의 우라늄 농축 중단, 핵시설에 대한 접근 허용, 시리아에서의 병력 철수 등 12개 요구사항을 제시했으나, 하메네이는 미국의 요구에 대한 수용 의사가 없음을 단호하게 밝혔다.

또한, 그는 "이란은 약속을 지키지 않는 거짓말쟁이 국가인 미국과 소통 할 수 없다"고 밝히며, 미국을 만화영화 '톰과제리'의 톰에 비유하면서 "미국은 '톰과 제리'의 고양이처럼 이란 체제를 전복시키려 하고 있지만 미국은 결국 실패할 것"이라고 비꼬았다.

송은수 기자    mail.mediaworks@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3088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