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응암시장 대형화재 대비, IoT 화재알림시스템 구축 (은평구청)
상태바
신응암시장 대형화재 대비, IoT 화재알림시스템 구축 (은평구청)
  • 신다영 기자
  • 승인 2019.01.08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투데이= 신다영 기자] 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신응암 시장의 모든 상점을 대상으로 IoT 화재알림시스템을 구축하였다.

『IoT 화재알림 시스템』은 IoT 기술과 LoRa 무선통신을 접목하여 개발한 수신기를 설치하여, 구청·소방서에서도 관제프로그램(S/W)으로 상시 모니터링 할 수 있으며 화재가 발생하면 119로 자동신고 되며 전통시장 상인들에게 문자(SMS)로 통보하여 신속하게 초기 대응을 할 수 있다. 문자(SMS)는 화재위치 확인, CCTV 확인, 119신고하기 기능이 포함된 시스템으로 전국에서 처음으로 추진한 사업이다.

이 사업은 은평구 소상공인이 밀집되어 있는 전통시장의 구조적 특성상 화재로 대형피해가 발생 할 것을 우려하여 화재발생시 초기대응의 해법을 모색하다가 이의 해결을 위한 방안으로 시행하게 되었다.

IoT 화재알림시스템 설치사업은 감지기(열, 연기, 불꽃), 화재수신기, 속보기 외에 경종, 시각경보기 까지 모든 소방용품을 한국소방산업기술원(KFI)의 인증을 받은 제품을 사용하여 신뢰도를 높였으며, 특히 국내 최초로 개발된 유무선 혼용 IoT 화재수신기를 이용하여 공사기간의 단축은 물론 구청 및 소방서에서도 현장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게 되었다.

은평구는 “시범 설치한 신응암 시장을 시작으로 관내 모든 전통시장에 확대해 나갈 계획이며, 대형화재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는 성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신다영 기자    wn301s@nate.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3135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