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태 한국당 의원 '5.18 망언' 실화? '스포트라이트' 받는 까닭은
상태바
김진태 한국당 의원 '5.18 망언' 실화? '스포트라이트' 받는 까닭은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2.11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투데이= 권오규 기자]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11일 오후 한국당 제주도당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5·18은 민주화운동이라는데 이의는 없다"면서도 유공자 명단을 공개해야 한다고 거듭 밝혔다.

이에 따라 포털 실검에 오른 김진태 의원은 '5.18 망언' 등으로 점철된 지난 8일 국회 공청회를 주최한 인물.

그런 김 의원은 이날 한발 뒤로 양보한 듯한 발언을 쏟아냈지만, 유공자 명단 공개에 대한 입장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유공자 음모론을 다시 수면 위로 끄집어 올렸다.

김진태 의원 뿐 아니라 현재 일부 정치권과 보수단체, 그리고 일부 커뮤니티에선 5.18 유공자에 '특정 세력'이 있는 것처럼 주장하고 있어 파문이 일고 있다.

김 의원 등은 지난 8일 국회에서 5·18 민주화운동에 북한군이 개입했다고 주장하는 지만원 씨를 발표자로 세우는 공청회를 주최하고 5·18을 모독하고 폄훼하는 발언을 해 정치적 논란의 중심에 섰다.

김진태 의원의 발언 직후, 양대 포털에서는 '유공자 명단' 공개 여부를 놓고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쟁이 뜨겁게 진행되고 있다.

일각에선 세금이 들어가는 상황에서 김진태 의원의 주장대로, 유공자 명단을 공개 못할 이유는 없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는 상황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권오규 기자    holic1007@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3557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