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양동근 '필로폰 투약' 루머 부인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4.13 17:04
  • 댓글 0

[월드투데이= 권오규 기자] 배우 양 모 씨가 필로폰 투약 혐의로 체포됐다는 소식이 보도된 가운데, 양 씨 성을 가진 양동근이 2차 피해를 입고 있다.

양동근 뿐 아니라 양씨 성을 가진 영화배우들이 모조리 초토화 되면서 '실명을 왜 거론하지 않느냐'는 성난 목소리가 팬들로부터 나온다.

당장 양동근 측은 '사실무근'이라며 '당혹스럽다'고 발끈했다.

양 씨 측은 "해당 사건과 관계가 없다"고 손사래를 쳤다.

양동근 측이 법적 대응에 나설지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양동근은 현재 드라마 촬영에 올인하고 있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