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먼저 헨리는 과거 아이스하키 선수....
상태바
‘나 혼자 산다’ 먼저 헨리는 과거 아이스하키 선수....
  • 신다영 기자
  • 승인 2019.06.09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MBC

[월드투데이= 신다영 기자] 지난 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헨리는 아이스하키에 도전, 지방은 빼고 활기는 더하는 정열적인 하루를 보냈다.

먼저 헨리는 과거 아이스하키 선수 출신인 친구에게 아이스하키 속성 과외를 받으며 초석을 다졌다. 경기에 앞서 상대를 도발하려 자극적인 행동을 하기도 한다는 친구의 팁 아닌 팁에 헨리는 거침없이 욕을 쏟아냄은 물론 더욱 도발적인 행동으로 생리현상을 분출했다.

이어 실제 훈련을 위해 방문한 빙상경기장에서는 의도치 않은 몸개그의 향연이 펼쳐졌다. 캐나다인의 자존심을 걸고 패기만만한 얼굴로 빙상장에 들어선 그는 연신 빙판과 조우, 자신의 앞에 굴러들어온 퍽을 쳐내기는커녕 균형조차 제대로 잡지 못하는 굴욕을 맛봤다.

뿐만 아니라 헨리는 좀처럼 따라주지 않는 몸에 되레 입담이 폭발하며 꿀잼을 선사했다.

신다영 기자    wn301s@nate.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4939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