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수영강·울산 태화강·김해 화포천, 국가하천으로 승격
상태바
부산 수영강·울산 태화강·김해 화포천, 국가하천으로 승격
  • 유영진 기자
  • 승인 2019.08.0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수영강과 울산 태화강, 김해 화포천 등 3개 하천을 국가하천으로 격상됐다. 사진은 부산 수영강 전경.

부산 수영강과 울산 태화강, 김해 화포천 등이 국가하천으로 승격된다.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이 내년부터 부산 수영강·울산 태화강·김해 화포천을 국가하천으로 격상하면서 효율적인 하천관리에 청신호가 켜졌다.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은 국가하천 승격이 확정된 영남지역 3개 하천에 대한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3개 하천(수영강, 태화강, 화포천)은 여름홍수 또는 태풍 시에 하천이 범람하거나 제방유실 등의 피해를 입었다.

이번에 국가하천으로 승격됨에 따라 전액 국비사업으로 홍수예방 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할 수 있을 전망이다.

하천 기본계획 수립년도가 10년이 경과된 화포천과 태화강에 지난 6월부터 새로이 하천기본계획을 수립하는 등 국가하천 승격에 발맞춰 정비계획을 검토하고 있다.

부산국토청 관계자는 "이번 국가하천으로 지정된 3개 하천에 대해 하천기본계획 재수립 등을 통해 홍수 대응능력을 강화하고, 주민 친화적인 하천환경을 조성하는 데 역점을 두고 관리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유영진 기자    mail.mediaworks@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5016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