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이 여성의 삶과 일자리에 미칠 영향
상태바
4차 산업혁명이 여성의 삶과 일자리에 미칠 영향
  • 유영진 기자
  • 승인 2019.08.21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이하면서 여성의 삶과 취업기회에 미치는 영향이 중대한 관심사가 되고 있다. 사진은 '2018 반도체대전'이 열린 지난해 10월 서울 삼성동 코엑스 삼성전자 부스에서 한 여성 관람객이 메모리 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세계 경제 포럼(WEF·World Economic Forum)과 호주의 온라인 잡지 컨버세이션(The Conversation)은 최근호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가는 여성의 삶과 일자리에 대해 의견을 제시했다. 다음은 컬럼비아 대학교 영어 및 비교 문학 교수인 레이첼 아담스(Rachel Adams)가 작성한 의견을 요약한 것이다. 

4차 산업혁명은 표면적으로는 우리에게 달려있다. 이 용어는 2016년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m)의 창립자 겸 회장인 클라우스 슈왑(Klaus Schwab)에 의해 만들어졌다 .

4차 산업혁명은 대체로 물리적, 디지털 및 생물학적 영역 사이의 경계가 붕괴되는 것을 말한다. 더 구체적으로 말하자면, 그것은 모든 종류의 시스템과 프로세스의 디지털화에 관한 것이다. 인공지능(AI)이 이런 현실의 선봉에 섰다. 여기에는 유럽위원회(European Commission)의 표현대로 "특정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환경을 분석하고 조치를 취함으로써 지능적인 행동을 보이는 시스템"이 포함된다.

AI는 오늘날 얼굴 및 음성 인식 기술에서부터 이미지 분석 소프트웨어에 이르기까지 모든 분야에서 사용되고 있다. 자율주행차와 첨단 로봇 기술의 초석이기도 하다.

이런 '혁명' 약속의 일부는 AI와 이와 유사한 기술이 경제성장과 발전, 긍정적인 사회 변화를 이끌기 위해 사용될 것이라는 점이다. 그러나 4차 산업혁명이 취약하고 소외된 인구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 측정하기 위해서는 비판적 조사가 시급하다.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는 4차 산업혁명에 대한 엘리트주의적 담론을 둘러싸고 약간의 논의가 있었다. 일부는 이러한 변화와 관련된 정책이 모든 이해 관계자의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다른 사람들은 자국의 고용 시장에서 불평등에 대한 잠재적 영향을 조사했다 . 그러나 여성이 구체적으로 어떤 영향을 받는지에 대한 논의는 거의 없었다.

이러한 논의는 걱정스러운 측면이 있다. 4차 산업혁명의 세계는 오랫동안 남성이 지배해 온 지식과 산업(과학기술과 같은)의 형태가 지배하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4차 산업혁명이 제공할 수 있는 많은 기회들은 인터넷에 기반을 두고 있다. 그러나 최근 연구에서 알 수 있듯이, 여성들은 아프리카에서 남성들보다 인터넷 기반 기술에 대한 접근성이 떨어지는 경향이 있다. 이는 여성의 삶과 취업기회에 미치는 영향이 중대한 관심사가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여성 일자리의 미래

직업의 미래는 신기술과 4차 산업혁명이라는 맥락에서 핵심 논의 포인트 중 하나였다.

자동화의 증가로 비서 업무나 콜센터 업무와 같은 일상의 집중적 직업에서 일하는 사람들은 더 효율적이고 비용이 덜 든다고 여겨지는 컴퓨터로 대체될 가능성이 높다고 여겨진다. 로봇들이 간병인 일자리를 대신하기 위해 준비되고 있다. 이러한 종류의 직업들은 특히 로봇공학이나 컴퓨터로 대체되기 쉬운 다른 직업들과 함께 일반적으로 여성들이 차지하고 있다.

노동 시장이 이미 여성보다 남성에게 유리한 남아공에서는 심각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걱정해야 할 다른 이유가 있다. 남아프리카와 아프리카 대륙의 성별 디지털 격차는 점점 더 벌어지고 있는데, 여성들은 디지털 사용능력이 떨어지고, 인터넷 기반 기술에 대한 접근성이 떨어지고, 남성과 관련성이 낮은 온라인 콘텐츠가 있다. 이것은 여성들이 점점 더 디지털화된 직업 기회를 놓칠 수도 있다는 것을 암시한다.

게다가, 여성들이 유급 노동을 계속하는 경향이 있는 관리 및 가사의 부담으로 인해, 여성들은 남성들보다 더 많은 교육과 훈련을 받는 시간이 훨씬 적다. 그것은 그들이 쉽게 디지털 기술을 향상시킬 수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러한 현실은 4차 산업혁명을 전후한 남아프리카공화국의 기존 정책 목표의 차이가 있음을 보여준다. 예를 들어, 과학, 기술 및 혁신 백서는 모든 수준에서 정보통신 기술 교육을 제공하는 것이다. 그러나 내가 개괄한 문제들을 볼 때, 여성들은 남성들보다 이것으로부터 혜택을 받을 가능성이 적다.

그렇다면 무엇을 다르게 할 수 있을까?

교육 및 연구

우선, 그것은 다른 나라들로부터 배울수 있다. 가나에서 STEMbees(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Math bees)라고 불리는 이니셔티브는 여성과 소녀들을 위한 과학, 기술, 공학 및 수학 훈련을 촉진할 뿐만 아니라 디지털 안전과 같은 사회적 문제들을 다룬다. 여기 남아프리카를 위한 교훈이 있을 수 있다.

국가는 또한 어떻게 기술이 여성들을 차단하기 보다는 여성들에게 힘을 주고 도움을 주기 위해 사용될 수 있는지를 고려해야 한다. 전 세계적으로 이것의 많은 예들이 있다.

이러한 학습과 함께 남아프리카는 4차 산업혁명이 여성에 미치는 영향과 인터넷 기반 자원에 접근하고 활용하는데 대한 장벽(교육, 사회, 기술 등)을 철저히 연구하고 이해할 필요가 있다.

STEM에서 여성을 홍보하기 위한 정책적 대응은 STEM 분야에서 여성의 부족과 이러한 상황을 초래한 구조적 요인을 전체적으로 다룰 필요가 있다.

유영진 기자    mail.mediaworks@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5436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