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北도발 강력 억지"…연합방위태세
상태바
한·미 "北도발 강력 억지"…연합방위태세
  • 월드투데이
  • 승인 2014.01.07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 "견고한 연합방위태세로 北도발 강력 억지"

▲ 지난해 9월 30일 38차 한미군사위원회 회의 모습
[월드투데이 강태오 기자]
한국과 미국은 북한의 도발을 억지하는 강력한 억지수단으로 견고한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는게 중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

미국 워싱턴을 방문 중인 윤병세 외교부 장관은 6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펜타곤에서 척 헤이글 국방장관과 회담을 가진 자리에서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존 커비 미국 국방부 대변인이 밝혔다.

윤 장관과 헤이글 장관은 또 양국의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고 강화하는데 필요한 주요 군사능력을 지속적으로 획득·개발해나가야 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이 자리에서 헤이글 장관은 한·미 동맹이 아·태지역의 평화와 안정에 있어 '린치핀'(linchpin)과 같은 결정적 역할을 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 한국의 방위에 대해 미국이 확고히 책임진다는 입장도 거듭 확인했다.

월드투데이    webmaster@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642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