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경, 청순미 대표주자다운 화보…"차은우, 에너지가 밝은 친구" [화보]
상태바
신세경, 청순미 대표주자다운 화보…"차은우, 에너지가 밝은 친구" [화보]
  • 송효진 기자
  • 승인 2019.09.25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신세경 (사진제공=하이컷)
▲배우 신세경 (사진제공=하이컷)

[서울=월드투데이] 송효진 기자 = 배우 신세경이 매거진 '하이컷'의 표지를 청순미로 물들였다.

신세경은 9월 26일 발행하는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을 통해 맑고 투명한 아름다움을 드러냈다. 황금빛 들판에 따뜻한 보리와 파스텔톤 포피 꽃 그리고 이름 모를 들꽃 사이에 마치 세경 꽃이 피어난 것 같은 풍경이었다. 코럴, 핑크, 베이지, 라벤더 톤의 실키한 의상을 소화한 신세경에게선 한 송이 꽃처럼 꽃향기가 전해졌다.

▲배우 신세경 (사진제공=하이컷)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신세경은 종영을 앞둔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구해령은 그간 연기해온 사극 캐릭터 중에서도 유독 색다른 매력을 지녔다. 시대가 품어왔던 여인들의 모습과 부딪치는 지점이 있있고 그것을 표현하는 데 있어 스스로 '고정 관념'에서 자유롭고자 고민을 거듭했다"며 "나와 상당한 부분들이 닮아있는 캐릭터다. 그 고민을 벗어던지고 나서부터는 표현하고자 하는 바를 원하는 대로 표현하게 되었고, 현대를 살고 있는 내 본연의 모습을 적극적으로 끌어다 써도 무리가 없다는 걸 느꼈다. 표현하고 싶은 바를 120% 표현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어 파트너로 호흡을 맞춘 차은우에 대해서도 "굉장히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을 텐데도 기본적으로 가진 에너지가 굉장히 밝은 친구다. 나뿐만 아니라 모든 제작진이 긍정적인 영향을 받았다. '신입사관 구해령'의 이미지와 색채를 결정하는 데에도 큰 영향을 끼쳤다"고 전했다.

▲배우 신세경 (사진제공=하이컷)

'유튜브 생태계 파괴자'라 불릴 만큼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신세경의 유튜브 채널에 관해서는 "평소에 요리하는 걸 좋아하는데, 그런 일상들을 기록물로 남겨두면 좋겠다 싶었다. 또한 휴식기에 팬분들과 흥미롭게 소통할 방법인 것 같았다"며 "영상 편집은 유튜브로 배웠다. 다들 보시면 알겠지만, 기본적으로 끌어다 붙이기만 하면 되는 편집 방식을 고수 중이다. 편집 때문에 이번에 노트북도 처음 사봤다"라고 전했다.

신세경의 화보와 인터뷰는 9월 26일 발행하는 '하이컷' 248호에서 만날 수 있다.

송효진 기자    hyo14799@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033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