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에서 돼지열병 추가 확진…13번째"
상태바
"김포에서 돼지열병 추가 확진…13번째"
  • 박장권 기자
  • 승인 2019.10.03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월드투데이] 박장권 기자 = 아프리카돼지열병(ASF)으로 국내 확진이 총 13건으로 늘어났다.

김포 돼지열병 추가 확진[사진출처=네이버이미지]
김포 돼지열병 추가 확진[사진제공=농림축산식품부]

3일 농림축산식품부는 경기도 김포시 통진읍의 한 돼지 농가에서 들어온 의심 신고 건이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김포시 통진읍에서는 앞서 지난달 23일에 이어 두 번째 발생했다.

김포 통진읍 농장은 농장주가 비육돈 4마리가 폐사한 것을 보고 김포시에 신고하면서 의심 사례가 알려졌다.

이 농장에서는 2800여마리의 돼지를 기르고 있고, 반경 3내에는 이곳을 포함해 총 9곳에서 24515마리가 있다.

파주 문산읍 돼지 농가 농장주는 어미돼지 4마리가 식욕 부진 증상을 보여 파주시에 신고했다. 이 농장에서는 돼지 2300여마리를 기르고 있으며, 반경 3내 다른 농장은 없다.

아프리카돼지열병은 지난달 27일 인천 강화군을 마지막으로 소강상태를 보이다가 23일 경기 북부 지역인 파주와 김포에서 총 4건이 추가됐다.

박장권 기자    pjk9820@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064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