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아름, 혼전임신 악플 분노 "속도위반, 도로 위에서나 범죄지. 당신들도 그렇게 태어난 인간"
상태바
한아름, 혼전임신 악플 분노 "속도위반, 도로 위에서나 범죄지. 당신들도 그렇게 태어난 인간"
  • 송효진 기자
  • 승인 2019.10.07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제공=한아름SNS)
▲ (사진제공=한아름SNS)

[서울=월드투데이] 송효진 기자 = 그룹 티아라 출신 한아름이 혼전임신에 대한 악플에 불편한 심경을 토로했다.

한아름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악성 댓글을 여러 개 캡처해 올린 뒤 “댓글들 수준 하고는..! 정말 어린 사람들이 쓴 댓글이길 바랄 뿐이다”라며 “속도위반이 도로 위에서나 범죄지. 사랑하는 사람과 있는 일에 범죄가 되나. 그게 뭐라고 열심히 댓글을 저런 꼬락서니로 달아주시는지, 참 머리 뚜껑 못 열어봐도 알 것 같네”라는 분노를 드러냈다.

이어 “저희는 아기 때문에 결혼하는 게 아니라 서로가 사랑해서 결혼을 먼저 결심한 와중에, 상견례까지 끝이 나고 살집까지 구하고 모든 게 끝나고서 일어난 일이다. 그리고 저와 오빠 생각은 일찍 낳아 젊은 부모가 되어 아이와 여행도 많이 다니면서 같이 놀아주기 위해 아기를 빨리 원했기에 겹경사가 될 수밖에 없었다”라고 말했다.

한아름은 또한 “이렇게 축복받을 일들을 낯부끄러운 댓글로 망치지 말아달라. 당신들도 그렇게 태어난 인간이니까. 부끄럽지도 않나? 나는 부끄러울 거 하나 없다. 그래도 시간 내서 관심으로 축하해준 그대들에게 감사를 표한다”라고 덧붙였다.

한아름은 오는 20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당초 한아름은 내년 2월에 결혼식을 올린다는 소식을 전했으나 임신 사실이 확인되며 결혼 날짜를 앞당겼다.

한편 한아름은 1994년생으로 지난 2012년 티아라 멤버로 합류, 건강상의 이유로 2013년 탈퇴했다. 이후 오디션 프로그램 KBS 2TV '더유닛'에 출연하며 주목을 받았으며 배우 데뷔를 준비해오던 중 결혼 소식을 전했다.

 

다음은 한아름 인스타그램 전문

댓글들 수준 하고는..! 정말 어린 사람들이 쓴 댓글이길 바랄 뿐이네요!

그래도 이렇게 점심시간을 쪼개어 댓글까지 달아주시고 너무 감사합니다.

근데 궁금한 게 속도위반이 도로 위에서 나 범죄지. 사랑하는 사람과 있는 일에 범죄가 되나요? 그게 뭐라고 들 열심히 댓글을 저런 꼬락서니로 달아주시는지, 참 머리 뚜껑 못 열어봐도 알 것 같네^^ 저희는 아기 때문에 결혼하는 게 아니라 서로가 사랑해서 결혼을 먼저 결심한 와중에, 상견례까지 끝이 나고 살집까지 구하고 모든 게 끝나고서 일어난 일이에요^*^ 그리고 저와 오빠 생각은 일찍 낳아서 신혼 생활을 택하기 보다 젊은 부모가 되어 주어 아이와 여행도 많이 다니면서 같이 놀아주기 위해 아기를 빨리 원했기에 겹경사가 될 수밖에 없었죠! 이렇게 축복받을 일들을 낯부끄러운 댓글로 망치지 말아 줘요^^ 당신들도 그렇게 태어난 인간이니까! 부끄럽지도 않아요? 나는 부끄러울 거 하나 없다! 그래도 시간 내서 관심으로 축하해준 그대들에게 감사를 표합니다^^ (엄마로서 소비 잘 되라는 건 진짜 정말 무개념 같아. 그럼 우리의 어머니들의 그 값지고 존경받아 마땅한 수고의 세월을 다 무너뜨리는 말 아닌가요? 그리고 소비가 아니라, 남편이 어떻게 해주느냐에 따라, 엄마라는 건 정말 큰 행복이 될 수 있어요.)

송효진 기자    hyo14799@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074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