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화스님의 如如 한날] 말 많이 해서 좋은 일 없다. 침묵이 편안하다
상태바
[진화스님의 如如 한날] 말 많이 해서 좋은 일 없다. 침묵이 편안하다
  • 남궁진 기자
  • 승인 2019.10.07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진화스님)
▲(사진제공=진화스님)

나는 좀 어리석어 보이더라도
침묵하는 연습을 하고 싶다.

그 이유는 많은 말을 하고 난 뒤일수록
더욱 공허를 느끼기 때문이다.

많은 말이 얼마나 사람을 탈진하게 하고
얼마나 외롭게 하고 텅 비게 하는가?

나는 침묵하는 연습으로
본래의 나로 돌아가고 싶다.

- 유안진의 '그리운 말 한마디' 중에서 -

말 많이 해서 좋은 일 없다.
침묵이 편안하다.

여여 하신 날 되십시오_()_
 

진화스님/ 용천사주지세속을 떠나 은둔 수행을 하다 세속의 옳고 그름의 시비 가운데 삶과 수행을 이어 가는 청주 우암산 기슭에서 독살이 승려
진화스님/ 용천사주지세속을 떠나 은둔 수행을 하다 세속의 옳고 그름의 시비 가운데 삶과 수행을 이어 가는 청주 우암산 기슭에서 독살이 승려

 

남궁진 기자    ngj@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075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