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둥이, 홈런 2방으로 기사회생
상태바
쌍둥이, 홈런 2방으로 기사회생
  • 최지원 기자
  • 승인 2019.10.09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준PO 4차전은 10일 오후 6시 30분 잠실구장서 열려
카를로스 페게로[사진=LG트윈스 제공]
카를로스 페게로[사진=LG트윈스 제공]

[서울=월드투데이] 최지원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홈런 2방으로 기사회생했다.

LG9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PO·53승제) 3차전에서 채은성의 동점포와 카를로스 페게로의 쐐기포로 키움 히어로즈를 4-2로 꺾었다.

이날 선취점을 내준 LG4, 채은성이 키움 선발 투수 이승호의 볼을 걷어 올려 좌측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포를 터뜨려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포스트시즌 7타수 무안타로 침묵하던 LG 카를로스 페게로는 8, 키움 김상수의 포크볼을 받아쳐 비거리 135짜리 쐐기포를 쏘았다.

12차전 내리 끝내기 승리를 거둔 키움은 1패를 당했다.

양 팀의 준PO 4차전은 10일 오후 630분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최지원 기자    cjw7551@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08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