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서경덕 교수와 일본에 한글 안내서 1만부 보내
상태바
송혜교, 서경덕 교수와 일본에 한글 안내서 1만부 보내
  • 황희진 기자
  • 승인 2019.10.09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황희진 기자 = 배우 송혜교가 9일 한글날을 맞아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일본 우토로 마을에 한글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

9일 서 교수는 인스타그램에 "배우 송혜교 씨와 함께 진행하는 전 세계 한국 역사 유적지에 한글 안내서 기증을 또 진행하게 됐다"고 전했다.

우토로마을에 기증된 한글 안내서[서경덕 교수 소셜미디어 캡쳐]
우토로마을에 기증된 한글 안내서[서경덕 교수 소셜미디어 캡쳐]

이어 "새로운 곳에 기증하는 일도 좋지만 우토로 마을 등 지금까지 해왔던 곳에 부족하지 않도록 다시 채우는 프로젝트도 꾸준히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서 교수는 "1만부를 더 기증한 안내서가 우토로 마을이 잊혀 지지 않고 한국과 일본에서 더 큰 관심을 받는데에 도움이 되길 간절히 바란다"고 밝혔다.

지난 815일 서 교수는 제74주년 광복절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송혜교와 함께 중국 중경임시정부청사에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

8년 전부터 배우 송혜교는 서경덕 교수와 세계적인 미술관과 박물관, 해외 독립운동 유적지에 한글 안내서를 배포했다.

 

황희진 기자    7728hj@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080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