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심 구속 여부 23일 판가름...송경호 판사 심리
상태바
정경심 구속 여부 23일 판가름...송경호 판사 심리
  • 남궁진 기자
  • 승인 2019.10.22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남궁진 기자 = 송경호(49·사법연수원 28) 영장전담 부장판사가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 부인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의 심리를 오는 23일 진행한다.

송 부장판사는 2002년 대구지법 판사로 임관해 18년째 재판업무를 맡고 있다.

2011년 부장급인 서울고법 판사로 재직했고, 대법원 재판연구관을 지냈다.

2014년 대전지법 부장판사, 2016년 수원지법 부장판사로 근무하고 2018년부터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로 근무했다.

앞서 송 부장판사는 클럽 버닝썬 사건 연루 의혹이 있는 `경찰총장`으로 불린 윤모 총경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남궁진 기자    ngj@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10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