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에서 체포된 김준기 “성폭행 혐의 인정 안 해”
상태바
공항에서 체포된 김준기 “성폭행 혐의 인정 안 해”
  • 문영미 기자
  • 승인 2019.10.23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문영미 기자 = 비서와 가사도우미를 성추행·성폭행한 혐의로 고소당한 김준기 전 DB그룹 회장이 체포됐다.

[공항에서 체포된 김준기 전 DB그룹 회장]
[공항에서 체포된 김준기 전 DB그룹 회장]

23일 서울 수서경찰서는 이날 새벽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김 전 회장에 대해 체포영장을 집행했다.

이날 오전 347분께 경찰관에게 양팔을 붙잡힌 채 공항 입국장에 모습을 드러낸 김 전 회장은 "사회에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정말 죄송스럽고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가사도우미 성폭행 혐의와 비서 성추행 혐의 모두 인정하지 않는다""조사 과정에서 진실을 밝히겠다"고 밝혔다.

앞서 김 전 회장은 20162월부터 20171월까지 자신의 별장에서 일한 가사도우미를 성폭행·성추행한 혐의로 지난해 1월 고소당했다.

김 전 회장의 비서로 일했던 A씨도 20172~7월 김 전 회장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며 고소장을 냈다.

김 전 회장은 20177월 질병 치료를 이유로 미국으로 출국한 뒤 머물다 이날 귀국했다.

문영미 기자    mym@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1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