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동생, 두 번째 구속영장 심사...내일 밤 구속여부 결정
상태바
조국 동생, 두 번째 구속영장 심사...내일 밤 구속여부 결정
  • 남궁진 기자
  • 승인 2019.10.30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국 동생, 오는 31일 구속영장 심사
▲조국 동생, 오는 31일 구속영장 심사

[서울=월드투데이] 남궁진 기자 = 웅동학원 채용비리, 허위소송 혐의를 받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동생 조 모씨가 다시 구속영장이 청구되면서 오는 31일 구속 여부를 결정하는 영장심사를 받는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오는 31일 오전 10시30분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조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연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건강 상태 등을 이유로 영장심사를 포기했던 조 씨는 이번 영장심사에는 출석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검찰은 웅동학원 허위 소송 과정에서 100억 원대의 채권을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에 주지 않기 위해 빼돌린 혐의와 웅동중학교 교사 채용 비리에 관여한 공범들을 해외로 도피시킨 혐의 등을 추가 적용해 지난 29일 영장을 재청구했었다.

남궁진 기자    ngj@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26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