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횡단보도는 금연구역'..."5m 이내 흡연시 과태료 2만 원"
상태바
부산, '횡단보도는 금연구역'..."5m 이내 흡연시 과태료 2만 원"
  • 이새라 기자
  • 승인 2019.10.3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월드투데이] 이새라 기자 = 부산시는 횡단보도 주변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하고 내달 1일부터 흡연 때 과태료를 부과한다.

금연구역은 횡단보도와 횡단보도를 접하는 보도 경계선으로부터 5이내다.

이를 위반하는 2만원의 과태료를 물린다.

시는 내달부터 내년 3월 말까지 5개월간 계도기간을 거쳐 내년 4월부터 본격적으로 단속에 나설 예정이다.

금연구역은 현재 설치된 횡단보도 11502곳을 포함해 신설되거나 위치를 옮기는 곳에도 적용한다.

[부산시 제공]
[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2011년 버스 정류장을, 지난해 4월부터는 도시철도 출입구 10이내를 금연구역으로 각각 지정했다.

 

 

이새라 기자    lsr4567@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27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