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해상 추락 헬기 수색...“물결 약해지면 잠수사 투입”
상태바
독도 해상 추락 헬기 수색...“물결 약해지면 잠수사 투입”
  • 임동호 기자
  • 승인 2019.11.01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월드투데이] 임동호 기자 = 독도 인근 해상에서 추락한 소방헬기에 대한 수색작업이 밤새 진행됐으나 1일 오전 6시 현재까지 추락 헬기나 탑승자는 발견되지 않았다.

독도 인근 해상을 수색 중인 해경[소방청 제공]
독도 인근 해상을 수색 중인 해경[소방청 제공]

1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26분께 독도에서 이륙한 뒤 바다로 추락한 헬기에 대해 헬기와 해경 함정, 해군 함정 등 장비 40대가 동원돼 수색작업을 펼쳤다.

당국은 "공군의 조명탄 지원을 받아 밤사이 독도 인근 해상에서 수색작업을 벌였으나 진척이 없는 상황"이라며 "물결이 조금 약해지고 곧 해가 뜨기 때문에 잠수사 투입 등 수색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고 당시 헬기에는 소방대원 5, 응급 환자 1, 보호자 1명 등 7명이 탑승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당국은 현재까지 소방헬기의 정확한 추락 지점이 특정되지 않아 독도 인근 해상을 비교적 폭넓게 수색하고 있다.

임동호 기자    ldh6248@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28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