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정부 "31일 쏜 北미사일, 안보리 결의 위반…미국·한국과 협력"
상태바
日정부 "31일 쏜 北미사일, 안보리 결의 위반…미국·한국과 협력"
  • 송정수 기자
  • 승인 2019.11.01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송정수 기자 = 북한이 지난달 31일 쏜 발사체에 대해 일본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위반이라고 규정했다.

[스가 요시히데 日관방장관]
[스가 요시히데 日관방장관]

1일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북한이 1031일 오후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동쪽으로 2발 발사했다""관련된 유엔 안보리 결의를 위반하는 것이며 매우 유감"이라고 밝혔다.

스가 관방장관은 이어 북한의 발사체가 350400비행했고 고도는 100였으며 일본이 규정한 배타적경제수역 바깥쪽에 떨어진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전날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이번 발사체의 최대 비행거리는 약 370, 고도는 약 90로 탐지됐다고 설명한 바 있다.

스가 관방장관은 일본 정부가 전날 오후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개최했다면서 "미국, 한국, 국제사회와도 긴밀하게 협력하면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확실히 지켜내고 싶다"고 말했다.

 

 

송정수 기자    sjs@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29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