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 헌법재판소장, 대한항공 승무원 성추행”
상태바
“몽골 헌법재판소장, 대한항공 승무원 성추행”
  • 안종만 기자
  • 승인 2019.11.01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월드투데이] 안종만 기자 = 몽골 헌법재판소장이 항공사 여승무원을 성추행했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국제공항경찰단은 1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공중밀집장소에서의 추행 혐의로 오드바야르 도르지(52) 몽골 헌법재판소장과 수행원 A(42)씨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도르지 소장은 전날 오후 85분께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인천공항으로 향하던 대한항공 항공기 안에서 20대 여성 승무원의 엉덩이를 만지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도르지 소장의 수행원 A씨도 20대 여성 승무원의 어깨를 감싸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항공사 측은 범행 직후 도르지 소장 일행의 성추행 사실을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항공기 도착 시간에 맞춰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입국장으로 출동했으나 도르지 소장 일행을 석방했다.

주한몽골대사관 직원 등은 도르지 소장 일행이 외교관 면책특권 등의 내용을 담은 '외교관계에 관한 빈협약' 적용 대상이라고 주장하자 경찰이 이들을 석방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소장이 협약 대상 인물인지 등을 확인하고 조만간 이들을 불러 조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안종만 기자    ajm@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29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