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보로 지정된 예천 용문사 윤장대·대장전
상태바
국보로 지정된 예천 용문사 윤장대·대장전
  • 유필영 기자
  • 승인 2019.12.03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월드투데이] 유필영 기자 = 예천 용문사 윤장대(輪藏臺)와 윤장대가 있는 건물인 대장전(大藏殿)이 국보로 승격됐다.

[예천 용문사 대장전과 윤장대, 국보 제328호로 지정]
[예천 용문사 대장전과 윤장대, 국보 제328호로 지정]

문화재청은 보물 제145호 예천 용문사 대장전과 보물 제684호 예천 용문사 윤장대를 묶어 ‘예천 용문사 대장전과 윤장대’라는 명칭으로 국보 제328호로 지정했다.

용문사 대장전과 윤장대는 고려 명종 3년(1173) 김보당의 난을 수습하기 위해 조응대선사가 발원하고 조성한 것으로 전해진다.

중세 건축물로는 드물게 1185년 자료인 중수용문사기(重修龍門寺記)가 존재해 발원자와 건립 시기·목적을 확인할 수 있다.

최근 동쪽 윤장대에서 1625년을 의미하는 ‘천계오년’(天啓五年)이라는 묵서명이 나타나 17세기에 수리돼 오늘날에 이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윤장대는 불경을 넣고 손잡이를 돌리며 극락정토를 기원하는 회전식 경장(經藏)으로 전륜장·전륜경장·전륜대장이라고도 부른다.

한 번 돌리면 경전을 읽은 것으로 인식돼 불경을 읽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중요한 신앙 대상이었다. 충북 영동 영국사, 금강산 장안사 등지에도 윤장대 설치 흔적과 기록이 있으나, 전통시대 국내 유물로는 용문사에 유일하게 현존하고 있다.

유필영 기자    ypy@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235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