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벌 毒 인체 위협…말벌꿀 유통 적발
상태바
말벌 毒 인체 위협…말벌꿀 유통 적발
  • 이새라 기자
  • 승인 2019.12.05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벌꿀
▲말벌꿀[식약처 제공]

[부산=월드투데이] 이새라 기자 = 식품으로 사용할 수 없는 말벌을 꿀에 절여 시중에 유통시키려 한 양봉업자들과 채취꾼이 보건당국에 적발됐다. 말벌꿀을 유통하려다 적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 부산지방청(부산식약청)은 말벌꿀을 불법 제조한 A(53)씨 등 양봉업자 4명과 말벌집 채취꾼 B(55)씨를 식품위생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고 5일 밝혔다.

부산식약청은 또 판매를 위해 보관 중인 말벌꿀 74병(시가 1800만원 상당)을 압류했다. 식약청에 따르면 A씨 등 양봉업자들은 꿀벌 피해를 막기 위해 잡은 말벌을 꿀에 절여 말 벌꿀을 만든 것으로 드러났다.

B씨는 한약재로 사용하는 말벌집(한약재명 노봉방)을 채취하면서 부수적으로 얻은 말벌로 말벌꿀을 만들어오다 적발됐다.

말벌의 독은 사람에게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켜 기도를 막히게 하는 등 자칫 생명까지도 위협할 수 있다고 식약청은 설명했다. 부산식약청은 이번 단속를 계기로 말벌꿀을 제조·판매하는 불법행위에 대해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다.

 

이새라 기자    lsr4567@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247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