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눌렀을 때 단단한 것을 구입”...울진대게, 위판 시작
상태바
[포토뉴스] “눌렀을 때 단단한 것을 구입”...울진대게, 위판 시작
  • 유필영 기자
  • 승인 2019.12.12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진=월드투데이] 유필영 기자 = 겨울철 진미인 울진대게 위판이 시작됐다.

[울진대게 위판 하는 죽변어판장]
울진대게 위판 하는 죽변어판장[사진=유필영 기자]

지난 11일 죽변대게 자망협회 소속 대게자망어선 12척은 1척당 300∼400마리를 잡아 입찰·경매에 들어갔다. 마리당 최고 입찰가는 1만8천300원이고, 평균가는 1만6천원이었다.

매년 12월부터 이듬해 4~5월까지 맛볼 수 있는 울진대게는 속살이 졸깃졸깃하고 담백해 일찍부터 왕실에 진상한 특산물로 이름나 있다.

[사진=유필영 기자]

대게 중매 관계자는 “울진대게는 배 부분을 손가락으로 지그시 눌렀을 때 단단한 것을 구입하는 것이 좋다”며 “물렁물렁한 느낌이 들면 살 대신 물이 차 있을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유필영 기자    ypy@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276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