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첫 아기 힘찬 울음소리… 3.4㎏ 건강한 아들
상태바
2020년 첫 아기 힘찬 울음소리… 3.4㎏ 건강한 아들
  • 문영미 기자
  • 승인 2020.01.01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문영미 기자 = 2020년 대한민국의 첫 아기가 힘찬 첫 울음을 터뜨렸다.

(사진제공=강남차병원)

서울 강남구 차의과대학 강남차병원에서는 시계 침이 1일 0시 0분을 가리키자마자 임희정(36) 씨가 제왕절개로 3.38㎏의 건강한 아들을 출산했다.

아기의 우렁찬 울음소리가 울려 퍼지자 아빠 최재석(40) 씨 등 가족과 의료진이 모두 큰 박수를 보냈다.

최 씨는 "몸과 마음이 건강한 아이로 키우겠다"라며 "부모 눈치 보지 말고,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 살아달라고 아기에게 부탁하고 싶다"라며 함박웃음을 지었다.

문영미 기자    mym@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48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