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최초 우주인 "외계인은 존재하며, 지구에 와 있을 것"
상태바
英 최초 우주인 "외계인은 존재하며, 지구에 와 있을 것"
  • 박희숙 기자
  • 승인 2020.01.07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박희숙 기자 = 영국 최초의 우주비행사가 외계인이 존재한다고 밝혔다.

[영국 최초의 우주인인 헬렌 셔먼]
영국 최초의 우주인인 헬렌 셔먼[사진제공=뉴스1]

현지시간 6일 미국 CNN 보도에 따르면 1991년 영국의 첫 우주인으로 미르 정거장에서 임무를 수행한 헬렌 셔먼(56)은 최근 언론과 한 인터뷰에서 “외계인은 존재하며 다른 가능성은 전혀 없다”라고 강조했다.

그녀는 “우주에는 셀 수 없이 많은 별이 있고, 각각의 별에는 서로 다른 형태의 생명체가 존재한다”라면서 “그들은 당신이나 나와 닮아있을 수도 있고, 탄소나 질소의 형태로 이뤄져 있을 수도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아마 그 외계 생명체들은 이미 지구에 와 있을 가능성이 높으며, 우리가 그저 그들을 알아보지 못하는 것일 뿐”이라고 덧붙였다.

헬렌 셔먼은 1980년대 후반 과자회사의 연구원으로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중 우연히 영국 최초의 우주인을 모집한다는 광고를 접한 뒤 지원했다.

1만 3000명의 경쟁자를 물리치고 당당히 우주인으로 선발된 그녀를 두고 사람들은 ‘우주 로또에 당첨된 인물’이라며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후 당시 소련에서 훈련을 받은 뒤 1991년 5월 18일부터 일주일 동안 미르 우주정거장에서 머물렀으며, 이후 과학기술 홍보대사로 임명돼 다양한 활동을 벌였다.

현지에서는 셔먼이 영국의 과학교육 발전과 대중화에 큰 역할을 했다고 평가하며, 영국 최초의 우주인으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희숙 기자    phs@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63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