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두·삼겹살 수입가격 오르고 팥·조기 떨어져”
상태바
“호두·삼겹살 수입가격 오르고 팥·조기 떨어져”
  • 문영미 기자
  • 승인 2020.01.08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문영미 기자 = 관세청은 설을 앞두고 수요가 늘어나는 주요 농축수산물 66개 품목의 최근 수입 가격 동향을 8일 공개했다.

[사진제공=문영미 기자]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5일까지의 평균 수입 가격을 지난해 1월 10∼16일 평균 가격과 비교한 결과, 농산물 중에서는 껍질 벗긴 호두(42.5%)·냉동 양파(23.3%)·김치(18.8%)·바나나(16.3%)·껍질 벗긴 아몬드(14.6%)·냉동 고추류(14.0%) 등의 상승률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축산물과 수산물 중에는 냉동 삼겹살(14.9%), 냉동 닭다리(4.8%), 냉동 소갈비(3.9%), 냉동 꽁치(52.2%), 냉동 명태(38.9%), 냉동 고등어(8.9%) 등이 올랐다.

반면 말린 팥(-58.6%), 설탕(-40.9%), 신선·냉장 당근(-21.3%), 들깨(-12.7%), 참깨(-9.7%), 버터(-13.9%) 등은 떨어졌다.

냉동 갈치(-27.5%), 신선·냉장 낙지(-21.8%), 냉동 조기(-19.1%), 냉동 오징어(-9.2%) 등의 수입 가격도 작년 설 직전과 비교해 내림세였다.

문영미 기자    mym@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66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