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윤석열 항명 아닌 순명해야“ VS 한국당 "전두환 시절보다 더해”
상태바
민주당 "윤석열 항명 아닌 순명해야“ VS 한국당 "전두환 시절보다 더해”
  • 금준성 기자
  • 승인 2020.01.10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금준성 기자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단행한 검찰 인사를 놓고 여야가 거친 공방을 이어갔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사진=금준성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사진=금준성 기자]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정당한 균형 인사라는 점을 부각하는 동시에 검찰의 반발을 '항명'으로 규정했다.

반면 제1야당인 한국당은 여권을 겨냥한 수사라인을 대거 교체한 이번 인사는 '학살'이라는 주장을 이어갔다.

민주당은 검찰 인사에 대해 윤석열 검찰총장이 불만을 드러낸 것을 집중 비판했다.

이해찬 대표는 최고위원회의에서 "지검장급 인사는 대통령 권한"이라며 "인사 과정에서 발생한 검찰의 항명은 그냥 넘길 수 있는 일이 아닌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도 "윤 총장에게 당부한다"라며 "항명이 아닌 순명해야 한다"라고 촉구했다.

한국당은 이날 청와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여 공세 수위를 높였다.

심재철 원내대표는 원내 대책 회의에서 "문재인 정권의 범죄를 수사하는 검찰 핵심부를 통째로 들어내는 망동은 전두환 시절에도 없었다"라며 "역사는 문재인 정권을 최악의 독재 정권으로 기록할 것"이라고 밝혔다.

심 원내대표는 "정권 범죄 수사를 흔적도 없이 날려버리겠다는 음모"라며 "검찰 대학살 인사를 즉각 철회하라. 추미애 장관을 경질하라"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금준성 기자    kjs@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7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