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강사 주예지, 특정 직업비하 발언 논란
상태바
스타강사 주예지, 특정 직업비하 발언 논란
  • 박희숙 기자
  • 승인 2020.01.14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씨, "가형 7등급은 공부를 안 한 것 용접 배워서 호주 가야 해"
▲[사진출처=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출처= 유튜브 영상 캡처]

[서울=월드투데이] 박희숙 기자 = 수학 강사 주예지씨가 유튜브 방송 중 ‘수학 시험에서 낮은 등급을 받았다면 용접을 배워 호주로 가야 한다’는 발언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특정 직업을 비하한 것이라는 지적이다.

주씨는 최근 진행된 인터넷 생방송에서 ‘수능 가형 7등급과 나형 1등급이 동급’이라는 말에 대해 “가형 학생들이 나형 학생들을 심각하게 무시하는 경향이 있는데, 가형 7등급이 나형 본다고 1등급 안 된다”고 말했다.

이어 “가형 7등급은 솔직히 말해 공부를 안 한 것”이라며 “그렇게 할 거면 ‘지잉~’ 용접 배워서 저 호주 가야 해”라고 말하며 웃었다.

주씨는 이후 “더워서 헛소리를 하고 있죠”라며 수습하려 했으나 해당 방송을 지켜본 네티즌들은 ‘용접공을 무시하냐’, ‘학생을 가르치는 강사가 할 말은 아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주씨의 발언이 논란이 되자 14일 현재 이 영상은 비공개로 전환됐다.

한편 주씨는 스카이에듀 소속으로 온라인에서 입시 수학을 가르치고 있는 스타강사다. 지난달 유튜브에 자신의 채널을 개설했다.

 

박희숙 기자    phs@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83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