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 중국대사 "한·중, 이해하고 지지해주면 고맙겠다"
상태바
주한 중국대사 "한·중, 이해하고 지지해주면 고맙겠다"
  • 금준성 기자
  • 승인 2020.02.04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싱하이밍(邢海明) 주한 중국대사]
[싱하이밍(邢海明) 주한 중국대사]

[서울=월드투데이] 금준성 기자 = 싱하이밍(邢海明) 신임 주한 중국대사는 4일 자국에서 시작돼 전 세계로 확산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신종 코로나) 감염증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한중 양국이 이해와 지지를 보내야 한다고 말했다.

싱 대사는 이날 오전 서울 중구 명동 주한 중국대사관에서 진행한 '신종 코로나' 브리핑에서 "중한 양국은 우호적 이웃이며 인적 왕래가 밀접하다"라면서 "서로 이해하고 지지해주면 고맙겠다"라고 밝혔다.

그는 "한국 정부와 각계 인사가 중국 국민을 적극 성원하고 있다"면서 "중국 측은 이에 깊은 사의를 표하며 중국 국민도 따뜻한 정을 영원히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싱 대사는 또 "중국 정부는 (신종 코로나에) 전면적이고 엄격한 조치를 하고 있다"라면서 공개적이고 투명하고 책임 있는 태도로 국제사회와 협력 중"이라고 말했다.

금준성 기자    kjs@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11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