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수처 설립준비단 발족... "'정의롭고 공정한 나라' 국민 요구 부응할 것"
상태바
공수처 설립준비단 발족... "'정의롭고 공정한 나라' 국민 요구 부응할 것"
  • 금준성 기자
  • 승인 2020.02.10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금준성 기자 = 국무총리실 산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립준비단이 10일 오전 발족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 서울청사에서 추미애 법무부장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김조원 청와대 민정수석 등이 참여한 가운데 준비단장 위촉식과 준비단 현판식을 가졌다.

공수처 설립준비단은 법무부, 행안부, 기획재정부, 법제처 등 관계 부처로부터 전문성을 갖춘 20여 명의 단원으로 구성됐다.
공수처 설립준비단은 법무부, 행안부, 기획재정부, 법제처 등 관계 부처로부터 전문성을 갖춘 20여 명의 단원으로 구성됐다.

정 총리는 지난 6일 위촉된 남기명 준비단장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올해 7월 공수처 출범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남 단장은 "공수처 설립으로 공직 사회의 특혜와 비리를 근절하고, 정의롭고 공정한 나라를 만들어 달라는 국민의 요구에 부응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준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정 총리는 준비단 사무실을 방문해 "준비단이 짧은 기간에 많은 일을 해야 해서 힘들겠지만, 사명감을 가지고 임해주셨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정 총리는 현판식 후 "국민들이 기대하던 공수처와, 우리가 만드는 공수처가 같은 내용이 되어야 하지, 기대에 못 미치거나 기대와 다른 공수처가 그려지면 국민들의 오랜 고대가 실망으로 바뀔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준비단은 법무부, 행안부, 기획재정부, 법제처 등 관계 부처로부터 전문성을 갖춘 20여 명의 단원으로 구성됐다.

준비단은 5개월여 앞으로 다가온 공수처 출범에 필요한 조직·인사·예산을 준비하고, 공수처 규칙·대통령령 등 후속 법령 정비, 청사 마련 등의 업무에 주력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법원, 대한변호사협회, 법학 교수 등 법조계의 조언을 청취하는 한편, 검찰·경찰 등 수사기관과 국민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반영할 예정이다.

금준성 기자    kjs@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18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