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3개월간 시장유동성 수요 전액 무제한 공급
상태바
한은, 3개월간 시장유동성 수요 전액 무제한 공급
  • 윤태순 기자
  • 승인 2020.03.26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1 제공
뉴스1 제공

[서울=월드투데이]윤태순 기자= 한국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금융시장 불안 해소를 위해 일정기간(4월~6월) 금융기관에 유동성을 무제한 공급하기로 했다.

한은은 26일 오전 금융통화위원회를 열어 환매조건부채권(RP) 무제한 매입과 공개시장운영 대상기관 및 대상증권 확대 등을 담은 '한국은행의 공개시장운영규정과 금융기관대출규정' 개정안을 의결했다.

한은은 이를 통해 100조원 이상의 자금이 투입되는 정부의 '민생·금융안정 패키지' 프로그램에도 충분한 자금이 공급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한은은 4월부터 6월까지 매주 한 차례 정례적으로 한도 없는 전액공급방식의 RP매입으로 시장의 유동성 수요 전액을 무제한 공급한다.

금리는 기준금리(연 0.75%)에 0.1%p(포인트)를 가산한 0.85%를 상한선으로 설정한다.

입찰은 매주 화요일에 실시하고 RP매매 대상기관과 대상증권 확대 시기 등을 고려하여 4월 첫 입찰은 4월2일 목요일 진행할 예정한다.

윤태순 기자    ytc@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37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